연모

연모

고대부터 인류는 반지에 조각이나 문양 등을 새겨 넣었습니다.

르네상스 시대에 피렌체에서는 반지 표면에 수많은 얇은 선을 조각도를 이용해 새겨 넣어 빛의 방향에 따라 다양한 느낌을 표현한 이탈리아 플로렌스 인그레이빙 기법이 절정을 이뤘습니다.

 

리가토 기법의 장인만이 구현할 수 있는 연모 컬렉션은 진정한 뉴트로 스타일의 웨딩주얼리 입니다. 

 

Made in Italy